암호화폐 가격이 올라서 이익을 내고 코인을 매도하는 행위를 의미하며, 반대말은 ‘손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