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펀디엑스

블록체인 개발사 펀디엑스가 블록체인 공유경제 플랫폼 오리진 프로토콜(Origin Protocol)의 디샵(Dshop)을 통해 자사 스토어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디샵은 누구나 개인 분산형 온라인 스토어를 만들 수 있는 기능이다.

미국 실리콘밸리에 본사를 둔 오리진 프로토콜은 P2P 마켓플레이스와 이커머스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이번 제휴로 펀디엑스는 오리진 프로토콜의 디샵 기능을 통해 펀디엑스 브랜드 제품을 제공하게 된다.

오리진 프로토콜의 분산형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디샵(Dshop)에 의해 구동되며, 전적으로 분산 파일 시스템인 IPFS에서 호스팅 된다.

고객은 다양한 펀디엑스 굿즈를 자사 토큰인 NPXS, BTC, ETH, OGN의 암호화폐로 구입할 수 있게 됐다. 온라인 마켓 플레이스 운영시 발생하는 과도한 수수료에 부담을 느끼는 사용자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개발됐다. 오리진 프로토콜은 구글 클라우드, 브레이브, 카이버 네트워크 등 여러 프로젝트와 디샵을 구축했다.

펀디엑스 잭 체아 대표는 “블록체인 사용처가 늘어가는 것이 펀디엑스 비전이며 이는 오리진 프로토콜과 협력을 통해 다각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