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펀디엑스

블록체인 개발사 펀디엑스가 가상자산사업자(VASP)로서 블록체인 플랫폼 운영사 람다256의 ‘베리파이바스프(VerifyVASP)’ 얼라이언스에 참여했다고 11일 밝혔다. 베리파이바스프는 가상자산사업자가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여행규칙(Travel Rule)’ 지침을 준수할 수 있는 서비스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한 급속한 디지털화로 자금세탁방지(AML)에 대한 규제 요건을 준수하기 위함이다. 금융 기관은 자금세탁 활동을 방지하기 위해 관련 거래 정보를 공유하고 보고해야 한다. 베리파이바스프는 퍼블릭 키 암호화를 통해 데이터를 보호하는 동시에 가상자산사업자 간에 정보를 몇 초 내에 쉽게 전송할 수 있다.

펀디엑스 잭 체아 대표는 “베리파이바스프 얼라이언스 참여는 암호화폐가 사용될 때 더욱 투명한 규정 준수를 가능하게 한다”며 “회사뿐만 아니라 고객들도 안심할 수 있어 디지털 자산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