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무비블록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 영화제의 인기 급상승

첫 번째 온라인 영화제 파트너로 계원예술고등학교 선정

블록체인 기반 영화 컨텐츠 배급 플랫폼 무비블록이 최초로 온라인 영화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무비블록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여파로 국내외 영화제가 연기 혹은 잠정 취소되는 가운데, 여러 영화제들과 협업을 통해 온라인 영화제를 무비블록 플랫폼을 통해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영화제의 첫 번째 파트너로 황정민, 김고은, 조승우 등 유명 영화 배우를 배출한 명문 학교인 계원예술고등학교가 선정되었다. 계원예술 고등학교는 제 21회 계원예술고등학교 영화제(이하 계원영화제)를 오는 29일 무비블록 플랫폼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계원영화제는 연극영화과를 대표하는 영화 축제로 지금까지 약 400여편의 작품들이 20년간 꾸준하게 관객과 만남을 이어온 전통이 있는 영화제로 알려졌다.

무비블록과 함께 진행되는 제 21회 계원영화제는 5월 29일부터 6월 7일까지 일주일 간 무비블록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상영되며 차기 영화인을 꿈꾸는 학생들이 제작한 총 16편의 작품이 등록되어 전 세계에서 무료로 감상할 수 있게 된다.

계원예술고등학교 이형철 영화부장은 영화인들이 모여있고 독립 & 예술 영화를 비롯한 창의적이고 실험적인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플랫폼인 무비블록에서 계원예술고등학교 첫 온라인 영화제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전했으며, 무비블록 강연경 대표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온라인은 취소를 막는 가장 최선의 방법이자 유력한 대안으로 꼽히고 있으며, 첫 번째 온라인 영화제를 시작으로 다양한 영화제와의 협업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