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플라이빗

– 디지털 ID(DID) 서비스 구축해 국내 비대면 인증 서비스 강화
– 마이아이디를 통해 신원 증명 간소화 및 개인정보 보호 관리 체계 고도화

가상자산 거래 플랫폼 플라이빗(Flybit)을 운영 중인 한국디지털거래소(대표 김석진, 이하 플라이빗)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ID(이하 DID) 생태계 구축 협력체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MyID Alliance)에 합류하게 됐다고 8일 밝혔다.

최근 가상자산 거래소들은 서비스 운영에 대한 FATA(자금세탁방지기구) 국제 기준 등을 준수하기 위해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신원 확인을 강화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 간편 신원증명 서비스 도입을 검토하는 추세다.

이에 플라이빗(Flybit)은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inancial Action Task Force, FATF)에서 권고하는 고객확인 기준을 강화하기 위해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DID 생태계로 비대면 인증 서비스를 강화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플라이빗(Flybit)은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 내 성장 파트너(Growth Partner)로 합류하며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마이아이디(MyID)를 통해 신원증명 절차를 간소화하고 개인정보 등 보안을 강화할 방침이다.

플라이빗(Flybit)은 DID를 도입하여 비대면 인증 서비스(KYC) 강화부터 로그인 절차, 인증 간소화 등 비대면 인증의 신뢰도 향상을 위해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높은 수준의 신뢰를 바탕으로 하는 블록체인 기반 DID는 금융 및 디지털 가상자산 거래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세경 플라이빗 마케팅 총괄 이사(CMO)는 “플라이빗 국내 서비스에 DID 서비스가 적용되면 비대면 인증 서비스 강화뿐만 아니라 이용자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글로벌 서비스에서도 비대면 인증 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도록 글로벌 기반의 DID 서비스 도입을 추가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향후 DID와 함께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비즈니스 모델을 확대 적용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는 블록체인 기술 기업 아이콘루프가 만든 디지털 신원 증명 플랫폼 마이아이디를 중심으로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ID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 금융 규제 특례를 적용받아 범금융권을 넘어 비금융권 전반에 이용할 수 있는 신원 증명 플랫폼이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