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바이비트

바이비트 ‘글로벌BTC대회’ 개최 완료 ‘상금 5% 세이브더칠드런 기부’

암호화폐 트레이딩플랫폼 바이비트(Bybit)가 ‘글로벌BTC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11월 28일부터 12월 13일까지 진행된 ‘글로벌 BTC 트레이딩 대회’는 세계 80여개국에서 수많은 비트코인 트레이더들이 경합을 벌이는 비트코인 대회다. 11월 18일부터 28일까지 약 10 일간의 접수 기간 동안 7,608명, 135팀이 참가했으며, 이중 한국인은 833명으로 총 20팀이 참여했다.

총 상금은 50BTC로 TOP10에 선정된 팀원은 20% 상금을 나눠 받으며, 나머지 50% 상금은 팀원 전체에게 동일하게 배분된다. 팀리더는 총 상금의 30%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총상금의 5%인 2.5BTC는 ‘세이브더칠드런’ 에 기부하여 비트코인을 통한 자선 활동을 펼쳤다.

1위는 중국의 ‘比特精灵’ 팀이 차지했으며, 3위에 오른 ‘天啟資本 – Flora&T’ 팀, 4위에 오른 ‘CallmePope战队’ 팀, 5위에 선정된 ‘酒逢知己一杯倒’ 팀, 6위에 선정된 ‘热心市民小高’ 팀까지 나란히 중국에서 차지해 눈길을 모았다.

한국의 3개 팀 역시 TOP10 순위권 안에 선정돼 화제를 모았다. 2위를 차지한 ‘Youtuber BitJin’, 9위를 차지한 ‘Ten 10’, 10위를 차지한 ‘코인발전소’가 한국팀이었다. 7위는 영어권 국가의 ‘Moon Boys’팀에게 돌아갔으며, 8위는 일본의 ‘sixamo Newbie’s Free Salon’ 팀이 순위에 올랐다.

개인 순위의 경우 ‘ACMPlayer’가 수익률 1540.49%를 올리며 1위를 차지했다. 2위인 ‘cxx2014003’는 1424.65%, 3위인 ‘139____8669’는 788.85%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바이비트 측은 “대회기간 동안 비트코인의 가격변동이 심함에도 불구하고, 팀 및 개인간의 우수한 전략으로 TOP 10 개인 수익률은 평균 600~700%를 기록했다”면서 “대회 기간에도 참가자들의 뜨거운 열기로 인해 코인힐스 기준 비트코인 거래량 2위를 차지할 만큼 성공적으로 진행됐다”고 말했다.

바이비트의 최고경영자 겸 공동 설립자인 벤 저우(Ben Zhou)는 “이번 대회의 상금중 일부를 세이브더칠드런에 기부할 수 있게 되어 자랑스럽다”면서 “사회 환원은 매우 중요한 일이며, 세이브더칠드런은 사회에서 가장 혜택 받지 못한 어린이들을 돕고 있기 때문에 이번 기부가 뜻깊게 쓰일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