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에이치닥테크놀로지

– 클라우드 상 블록체인 구축, 스마트컨트랙트ㆍ데브옵스 제공… 블록체인 서비스 구현 용이성 제고
– 자율운영 DB, OAC 등 오라클 솔루션 결합 통해 BaaS 구축ㆍ운영 편의성 및 망가시성 극대화
– 에이치닥, “쉽고 빠르게 구축할 수 있는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제공 목표…클라우드 결합은 필수”

현대BS&C 정대선 사장이 설립한 블록체인 기술 기업 에이치닥테크놀로지(Hdac Technology, 이하 에이치닥)가 글로벌 클라우드 선도기업 오라클(Oracle)과 서비스형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서비스형 블록체인(BaaS, Blockchain-as-a-Service)은 클라우드 상에 블록체인을 구축해 기업 고객에게 제공하는 서비스 모델로, 별도의 서버 구축이 필요 없기 때문에 보다 비용 효율적이고 빠른 블록체인 솔루션의 구축ㆍ제공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가진다.

에이치닥은 오라클 클라우드 상에 프로젝트 단위 블록체인 노드를 구축하고 월렛 서비스와 스마트 컨트랙트(Smart Contract), 데브옵스(DevOps) 환경 등을 제공해 기업 고객이 보다 간편하게 블록체인 서비스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퍼블릭 블록체인과 프라이빗 블록체인 모두를 지원하는 플랫폼을 제공 중인 에이치닥은 오라클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Oracle Autonomous Database)와 오라클 애널리틱스 클라우드(Oracle Analytics Cloud)를 결합해 자사의 블록체인 오퍼링 데이터를 미러링하고 실시간 분석을 통해 서비스 이슈를 빠르게 파악하고 대응할 예정이다.

정대선 에이치닥 설립자는 “쉽고 빠르게 구축할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플랫폼 제공에 있어 클라우드와의 결합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오라클과의 협력을 통해 데이터 관리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빠르게 변화하는 BaaS 시장에서 리더십을 확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리아 자난(Maria Dzhanan) 오라클 디지털 프라임 테크놀로지(ODP) 부사장은 “에이치닥이 오라클 클라우드를 블록체인 기반 사업에 도입함으로써 보다 향상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블록체인 시장에서 괄목할 만한 성장을 거둘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