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블록, 바이낸스 생태계 합류...토큰 발행한다
출처=메디블록

글로벌 헬스케어 블록체인 선도기업 메디블록(공동대표 고우균·이은솔)이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의 체인 생태계에 합류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결정은 향후 메디블록 코인의 높은 유동성을 확보하기 위해 진행되었으며, 메디블록은 바이낸스 BEP-2 표준을 적용한 메디블록 토큰(MEDB)을 발행할 예정이다. MEDB는 메디블록의 메인넷 코인인 MED와 상시로 자유롭게 1:1 교환이 가능하게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메디블록은 MEDB를 바이낸스 덱스(DEX)에 상장시키기 위해 상장제안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메디블록 관계자는 상장과 관련된 추가적인 사항은 추후 발표하겠다고 전했다.

메디블록은 이번 바이낸스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패너시어(메디블록 메인넷, 2019년 7월 31일 정식 구동 시작)와 바이낸스 체인 간 연동으로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 ▲바이낸스 덱스(DEX) 상장 승인 시, MED 메인넷 코인 거래 가능 ▲해외 유저들의 접근성 확보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메디블록 고우균 공동대표는 “바이낸스 체인 합류를 통해 MED 코인의 상호유동성을 확보하고 블록체인 생태계를 확장할 것”이라며 “메디블록이 지향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의료정보 생태계를 바이낸스와 함께 구축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메디블록은 지난 7월 31일 의료정보에 최적화된 자체 블록체인인 ‘패너시어’를 성공적으로 구동시켜 기술력을 입증한 기업이다. 정부 관계 부처가 합동으로2023년까지 진행하는‘데이터AI경제 활성화’계획의 한 부분인 ‘마이데이터 사업’ 의료분야에 최종 지원 사업자로 선정되는 등 여러 정부 과제를 국내외 유수의 의료기관,산업과 활발하게 진행하여 기술 실현 가능성 또한 인정받은 플랫폼 기업이다.

또한, 메디블록은 서울대병원,세브란스병원,가톨릭중앙의료원,그리고 하버드 의과대학 실습 수련병원인 MGH 등 국내외 유수의 의료기관과 협약을 맺어 의료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해 ‘포브스가 선정한 2018년 기대되는 한국 스타트업 10곳’과 ‘포브스가 선정한 2019년 기대되는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 9곳’에 선정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국내 최고의 의료정보 플랫폼 기업이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