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WeGo·세계은행·ITU 공동개최 스마트시티 워크숍 열려
출처=셔터스톡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7월 15일부터 18일까지 인도.말레이시아.키르기즈스탄 등 19개국이 참여하는 스마트시티 워크숍을 세계스마트시티기구(World Smart Sustainable Cities Organization, WeGO), 세계은행(World Bank), 국제전기통신연합(International Telecommunication Union, ITU)과 공동으로 제주 컨벤션센터 및 한국정보화진흥원 글로벌센터에서 개최한다.

‘데이터, 네트워크, AI기술을 활용한 더 효율적인 도시’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워크숍은, 최근 페루와 스마트시티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는 우리나라의 스마트시티 기술력에 국제기구도 주목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사례이다. 

특히 전 세계에서 관련 사업에 투자하고 있는 세계은행과의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사례와 구축 경험을 세계에 더욱 널리 알리는 한편, 관련 해외사업을 발굴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행정안전부와 WeGO, 세계은행은 2017년부터 전자정부 및 스마트시티 선도 사례를 해외에 확산하기 위해 스마트시티 워크숍을 개최해 왔는데, 올해는 UN의 정보통신기술 전문기구인 ITU도 참여하여 워크숍의 위상이 한층 강화되었다.

이번 워크숍의 경우 국가별 맞춤형 사업 기획이 가능하도록 참가국 간 심층토의와 현장체험 중심으로 진행된다. 

재원 조달이 어려운 개발도상국의 초기 투자 부담을 줄여주는 민관협력사업(Public Private Partnership, PPP) 사례로 제주 스마트교통 시스템을 소개하고, 증강현실 및 가상현실, 인공지능, 블록체인 등 최신 기술 동향을 반영한 우수 사례들을 공유할 예정이다.

최장혁 행정안전부 전자정부국장은 “스마트시티는 치안.안전.교통 등 일상생활 속의 문제와 직결되는 정책으로, 전 세계적인 공통의 관심사가 되었다”라고 말하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한국의 스마트시티 추진경험을 세계 각국과 공유함으로써 전자정부 교류협력 증진과 우리 기업의 해외 진출 기반 마련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


종합마진거래소 bingbo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