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셀러네트워크

블록체인 확장성 문제 해결을 위한 스케일링 솔루션 셀러 네트워크(Celer Network)가 오는 8일 메인넷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셀러 네트워크는 단순 결제 뿐만 아니라 오프체인 스마트 컨트랙트에서도 빠르고 안전한 트랜잭션 처리가 가능하게 도와주는 레이어2 스케일링 플랫폼이다.

이번 메인넷 공개에 이어 셀레 네트워크의 오프체인 합의 알고리즘인 PoLC(Proof of Liquidity Commitment)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셀러X(CelerX) SDK 3.0도 공개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개발자 및 사용자는 저렴하고 손쉽게 블록체인 어플리케이션을 개발 및 운영할 수 있다.

셀러의 공동창립자 모동(Mo Dong)은 셀러 네트워크 공식 텔레그램 채널에서 진행되었던 AMA(Ask Me Anything)에서 메인넷 공개에 대해 “셀러 네트워크의 메인넷은 개발자 환경과 사용자 경험에 중점을 두었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개발과 프로토콜의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법들을 고민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셀러는 국내 유명 크립토 펀드 해시드(Hashed)에서 운영하는 엑셀레이팅 프로그램인 해시드랩스(Hashed Labs)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블록체인 기반의 게임을 발굴 및 기술 지원하고 있다.

또 블록체인 기반 국제 송금 업체인 와이어(Wyre)와 파트너십을 맺었으며 셀러X에 와이어의 API를 적용하였다. 사용자들은 레이어1을 거칠 필요없이 레이어2 지갑으로 암호화폐를 바로 구매할 수 있으며 수수료와 거래 지연없이 실시간으로 송금 및 결제 할 수 있다.

ⓒ 더노디스트(TheNod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