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코노미, 디앱 생태계의 미래 컨퍼런스 성황리에 종료
출처=벤처스퀘어

블록체인 티코노미가 주최, 주관하고 벤처스퀘어에서 후원하는 ‘디앱 생태계의 미래’ 밋업이 6월 13일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크게 두 개의 파트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먼저 1부에서는 블록체인 비즈니스의 흐름과 디앱 개발사가 만들어갈 수 있는 비즈니스 포인트들을 전달하고 이를 도와줄 다양한 파트너들이 각자의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디앱 개발사들에게 인사이트를 전달하였으며, 이어 진행된 2부에서는 ‘디앱 생태계의 미래’라는 주제에 대하여 패널들이 고견을 나누는 토론의 장 등으로 구성되었다.

1부에선 박빛나 베잔트 시니어 디렉터가 ‘비즈니스 동반자, 나에게 적합한 메인넷은?’라는 주제로 발표에 나선 데 이어 오현석 아이콘루프 ICX스테이션 파트너는 ‘블록체인 대중화를 위한 플랫폼’을, 윤현근 썸싱 COO는 ‘DApp, 유저 중심의 설계해야 살아남는다’는 내용을 다뤘다.

2부에선 명승은 티코노미 대표를 비롯해 오현석 아이콘루프 파트너, 정주형 애드오에스 CEO, 심범석 직톡 CEO, 김태형 케이스타라이브 CTO, 정상호 델리오 CEO가 디앱 생태계의 미래를 주제로 토론을 펼쳤다.

티코노미, 디앱 생태계의 미래 컨퍼런스 성황리에 종료
출처=벤처스퀘어

토론에 참여한 패널들은 플랫폼 선택 시 어려웠던 점을 공유하고 디앱 생태계가 보다 발전하기 위해서는 아이디어 만으로는 살아남을 수 없으며 철저하게 준비하고 한다고 전했다. 디앱 생태계는 실제 비즈니스, 실제 매출을 만들어가는 과정, 실제 가치를 만들어가는 과정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티코노미의 명승은 대표는 “이번 밋업에 많은 분들이 참여해주셔서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 특히 기존의 밋업들과 달리 디앱 개발사들에게 초점을 맞춘 이번 밋업에서 많은 분들이 인사이트를 얻어 돌아가시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티코노미는 디앱 생태계의 발전을 위해 보다 발전적인 밋업을 준비할 예정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