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mage has an empty alt attribute; its file name is shutterstock_251149957.jpg
출처=셔터스톡

기업용 클라우드 솔루션 기업 세일즈포스(Salesforce)가 기업용 블록체인 솔루션을 선보였다. 세일즈포스는 지난 달 29일 자사의 기술 부문 컨퍼런스인 트레일헤드엑스(TrailheaDX)에서 하이퍼레저 소투스(Sawtooth)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세일즈포스 블록체인(Salesforce Blockchain)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세일즈포스 블록체인은 코딩을 최소화한 로우코드(low-code)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고객관리(CRM)의 효율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세일즈포스 블록체인을 사용할 경우, 사용자가 블록체인 네트워크, 앱, 스마트 계약 등을 손쉽게 구축하고 관리할 수 있다.

로우코드는 복잡한 앱을 드래그앤드롭(drag-and-drop) 방식으로 프로그래밍 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제공해 기업 비즈니스 분야에서 주목받고 있다.

세일즈포스 블록체인을 사용하면 해당 데이터를 판매 데이터와 연계할 수 있고 다른 블록체인과 세일즈포스 CRM과의 연동이 용이하며, 몇번의 클릭만으로 협력 업체를 블록체인에 연결할 수 있다.

세일즈포스는 현재 고객사 3곳이 해당 제품을 시험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리서치 데이터 회사인 IQVIA는 의약품의 레이블을 추적하고 검증하는데 세일즈포스 블록체인을 사용한다.

또 다른 고객사인 S&P글로벌 신용평가는 신규 은행 계좌를 검증하고 승인하는데 이 솔루션을 적용하고 있다. S&P글로벌 신용평가의 전무이사 크리스 휴슬러는 “우리가 검증 가능한 프로세스를 공유함으로써, 고객신원확인(KYC) 절차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시간이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세일즈포스는 현재 일부 선택된 고객사를 대상으로 한 시험 단계를 거쳐 내년에는 블록체인 솔루션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

종합마진거래소 bingbo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