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정보기술ISC

정보기술·사업관리 산업 인적자원개발위원회(정보기술ISC)는 4차 산업혁명 관련 미래 유망분야의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개발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NCS는 현장의 직무 수행에 필요한 능력을 체계적으로 분석하고 제시해, 산업 현장 수요 맞춤형 인력양성 실현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정보기술ISC는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블록체인, 개인정보보호, 인프라스트럭처 아키텍트 분야의 NCS 개발에 나선다.

이번 NCS 개발은 정보기술ISC 참여기관인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한국IT비즈니스진흥협회가 개발기관으로 참여한다. 심의위원과 개발위원이 참여하는 회의와 대국민 의견수렴, 산업체 검증 등의 단계를 거칠 계획이다.

정보기술ISC는 NCS 개발 사업을 12월 중 모두 완료하고 산업인력공단에 결과물을 제출할 계획이다. 해당 내용은 2020년 고시될 예정으로 NCS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보기술ISC 서홍석 위원장은 “미래 유망분야 NCS 개발을 통해 4차 산업혁명 핵심 분야의 전문 인력을 빠르게 양성할 수 있도록 해 SW산업계의 미래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


종합마진거래소 bingbo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