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셔터스톡

두나무(대표 이석우)가 운영하는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30일, 공정한 투자 환경 조성을 위해 거래 지원 중인 암호화폐 프로젝트의 주요 정보 공시 제도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업비트는 암호화폐 시장의 건전한 투자문화 정착 및 공정하고 투명한 생태계를 육성하기 위해 공시 제도 도입을 결정했다. 이를 통해 암호화폐 프로젝트의 주요 현황을 적극적으로 공유함으로써 업계 전체의 공동 발전으로 이어지는 계기를 마련함은 물론, 정보 불균형 해소로 투자자 자산 보호 측면에서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시 대상 정보는 대량 보유 지분 변동, 암호화폐 자산의 구조적 변동, 핵심 인력 변동 등 재무 및 지배구조 관련 정보,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주요 마일스톤 달성 등 영업 및 사업 진행 관련 정보다.

공시를 원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는 이메일로 업비트 내 관련 담당자에게 공시 내용과 참고 자료를 전달하면 되며, 내부 검토 후 가이드라인에 맞게 업비트 사이트 및 앱 내 게시판에 게재된다. 공시 내용은 해당 프로젝트의 암호화폐 상세 화면에도 노출될 예정이다.

참고로 정보 공시는 해당 프로젝트의 게재 요청에 따라 제공한 내용에 한하여 게재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업비트 사이트의 ‘프로젝트 공시’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모바일 앱에는 첫 공시 게재 후 노출된다.

두나무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 공시 제도 도입으로 업비트에서 거래 지원 중인 암호화폐 프로젝트의 주요 정보가 모든 투자자에게 차별없이 공개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며 “투명한 정보 공개 장려로 공정하고 건강한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투자 문화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업비트는 최근 미국 블록체인 투명성 연구소(Blockchain Transparency Institute, BTI)로부터 허수 트레이딩 없는 깨끗한 거래소로 지정되며 다시 한 번 주목받고 있다. 또한 거래 볼륨 기준 글로벌 3위, 국내 1위를 기록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로 확고히 자리매김하고 있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