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셔터스톡

 

올해 비트코인 투자자들의 투자대상 자산 1위는 비트코인(BTC)이나 주식, 다른 디지털자산이 아닌 ‘금(gold)’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자산운용사 밴엑어소시에이츠(Van Eck Associate)의 얀 반 에크(Jan Van Eck) CEO는 지난 26일(현지시각) 미 CNBC와의 인터뷰에서 4,000명의 암호화폐 투자자들 대상으로 조사를 한 결과, 비트코인 투자자들이 금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017년에는 금의 투자수요가 비트코인 쪽으로 움직였다는 점을 들며 “현재는 상황이 역전됐다. 비트코인이 최고치를 달성한 지 1년이 지난 현재 비트코인의 가치는 82% 떨어진 반면 금은 2.5% 상승했다”고 전했다.

같은 인터뷰에서 세이모어자산관리(Seymour Asset Management)의 설립자이자 최고투자책임자(chief investment officer)인 팀 세이모어(Tim Seymour)는 비트코인의 가치저장소(SOV, store of value) 기능이 의심스럽지만 금은 의심할 여지없는 가치저장소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3일(현지시각) 미국 시카고옵션거래소(CBOE)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반에크 솔리드X 비트코인 ETF(상장지수펀드) 상장신청을 철회하는 문건을 제출했다. 에크 CEO는 이에 대해 “비트코인 ETF 신청철회는 일시적인 것”이며 “현재 SEC와 자산보관, 시세조작 등 비트코인과 관련된 다양한 문제점들을 논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