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셔터스톡

 

미국 대형은행 가운데 하나인 JP모건체이스가 수개월 내로 자체 암호화폐를 발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미국 경제전문매체 CNBC방송은 14일(현지시간) JP모건이 자체 암호화폐 ‘JPM코인’을 출시하고 시범운영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어 JPM코인은 우선 기업고객 간 지불 수단으로 사용될 것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JPM코인은 미국 달러화와 1대 1 비율로 가치가 고정되는 ‘스테이블 코인’이다. 비트코인 등 기존 암호화폐들의 가치 변동성을 우려해 이를 최소화하겠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JPM코인 이용자는 은행에 달러를 예치한 뒤 코인을 발급받아 이를 블록체인 상에서 결제나 송금 등의 거래가 가능하다.

제이미 다이몬 회장은 비트코인에 대한 엇갈린 평가에도 블록체인 기술이 글로벌 금융시스템의 미래를 책임질만한 잠재력을 지니고 있다고 봤다. JP모건은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금융거래내역을 안전하게 추적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 ‘쿼오름’을 먼저 공개한 바 있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