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셔터스톡

 

거래소 빗썸이 아랍에미리트(UAE) 유망 벤처기업과 손잡고 현지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 사이트를 설립한다고 12일 밝혔다.

빗썸은 12일 UAE의 블록체인 기업 엔벨롭과 암호화폐 거래소 구축을 위한 합작법인(조인트벤처) 설립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UAE에서 정부 공인 법정통화(FIAT) 거래소 설립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말 UAE는 아부다비 글로벌마켓(ADGM)을 통해 가상자산 규제안을 발표하고 올해 상반기부터 거래사이트 운영 라이선스를 발급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빗썸은 중동 및 북아프리카 시장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 지역은 세계 최대 원유 생산지역으로 유동자금이 풍부해 암호화폐 시장 성장 잠재력이 큰 곳으로 평가받는다. 빗썸은 이번 UAE 진출을 계기로 사우디아라비아, 바레인 등 산유국 연합인 걸프협력이사회(GCC) 회원국을 상대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빗썸 관계자는 “엔벨롭과의 제휴로 빗썸이 중동에서도 글로벌 거래소로서의 입지를 다질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올해는 해외사업 중심으로 한 사업 다각화를 추진해 글로벌 블록체인 선도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전했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