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셔터스톡

 

몰타가 처음으로 암호화폐 중개업 라이선스를 발급했다.

몰타 금융서비스 당국(MFSA)이 암호화폐 거래 대행업체 허가를 신청한 업체 중 14개에 대해 정식 라이선스 발급을 승인 결정했다고 2일(현지시각)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번 승인은 몰타 정부에 의해 가상금융자산법(VFA)이 발효된 후 5개월 만에 이루어진 것으로, 애초 250개 이상의 신청서가 제출됐으나 3분의 2 가까이 공식평가절차를 통과하지 못했다.

또한 이 중 28개 업체가 사업면허취득에 성공했는데, 14개 업체는 신청 내용의 일부 수정 보완을 조건으로 승인을 받았다.

승인업체들은 고객사가 금융서비스국에 사업신청서를 제출하기 전 이를 검토해 적합성을 확인해야 한다. 아울러 고객 실사를 진행하고 자금세탁방지, 테러자금 조달방지 지침을 준수하는지도 점검하게 된다.

몰타 당국관계자는 “이번 결정이 암호화폐 산업의 규제개선을 위한 노력에 있어 중요한 이정표라면서, 이러한 조치가 시장의 건전성과 암호화폐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한편 코인텔레그래프는 앞서 몰타의 은행들이 여전히 국내 암호화폐 관련 기업들의 은행 계좌 개설에 신중한 태도를 보인다고 전했다.

 

ⓒ 더노디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제보 및 보도 자료 : press@kr.thenodist.com

종합마진거래소 bingbon.kr